[104호]미투(Me Too)와 노동환경

[여는 생각]
작성자
mklabor
작성일
2018-03-27 18:47
조회
261
게시글 썸네일
노동자가 노동하는 공간과 사람과 관계 맺는 수많은 상황들은 노동자의 삶과 생명에 직접적 영향을 미친다. 누구를 만나고 어떤 내용으로 대화하고 어떤 일을 하며, 어떠한 작업 공간에 노출되어 있느냐의 문제는 노동자를 우리 사회가 어떻게 대우하느냐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최근 우리 사회는 미투(Me Too) 운동으로 뜨겁다.
그 동안 알고 있으면서도 모른 척 했거나 숨겨왔던 것들이 드러나고 있다.
하루가 지나면 또 다른 피해자가 나오고 있다. 피해자의 목소리가 언론을 통해서 인터넷을 통해서 빠르게 확산되어 가고 있다. 특히, 고고한 척 했던 문학 거장, 연극 거장 그리고 거물정치인을 보면서 우리 사회의 뿌리 깊은 병폐를 눈과 귀로 확인하고 있다.
권력이 있는 곳에 ‘피해자가 있을 수 있다’라는 말을 증명이나 하듯 위계가 존재하는 곳에 여성이면서 약자였던 이들의 눈물과 한이 드러나고 있다.
우리 사회를 강타하고 있는 이 운동은 위계가 존재한 곳에서 삶을 살았던 곳에서 발생했다는 사실이다. 이는 바꿔 말하면 피해자들의 노동환경에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이는 단순히 ‘성’의 문제가 아닌 공간 내에서 권력이 있는 자와 없는 자(또는 상사와 부하직원)의 위계적 관계의 문제라는 것이다.
현재 가해자로 지목되고 있는 이들 모두 그 분야에서 강력한 힘을 가지고 있던 자라는 사실이 바로 그 증거다.
그리고 피해를 당했지만 언론에 쉽게 나서지 못하는 이들도 있다.
즉, 우리 사회 대다수를 차지하는 노동자들이다.
이들은 어쩌면 미투(Me Too) 운동이 사회를 강타하고 있는 이 순간조차도 위계적 관계로 인해 피해를 보고 있을 수도 있다. 고용문제 때문에 아니면 공인이 아니기 때문에 그것도 아니면 가족관계 때문에 그것도 아니면 외국인이기 때문에 이 문제를 쉽게 드러내지 않고 있을 수도 있다.
미투(Me Too)를 통해 가해자에게 명확한 책임을 묻고 행위에 대한 책임을 지도록 해야 한다. 그리고 이것에 더해 우리 사회 곳곳에 퍼져 있는 잘못된 인식들을 바꾸는 계기가 되어야 한다.
위계적 질서가 만연한 노동환경 내에서 ‘성’의 ‘차이’를 ‘차별’로 이어지지 않게 만들고, 위계적 관계를 이용한 폭력을 발생시키지 않게 만들고, 약자를 보호하며, 발생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노동환경을 만들 수 있는 계기도 마련해야 한다.
전체 1

  • 2018-03-27 19:08
    녹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김그루님의 그림입니다. 30여 년을 중소공단에서 일하던 노동자에게 남은건 병든 몸뿐이었습니다. 우리나라 재해의 80프로를 차지하는 50인 미만 사업장의 안전관리의 문제점을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사건임에도 불구하고 노동부는 어쩌다 발생한 하나의 사례라고 봅니다. 이게 바로 일하는 사람의 건강권을 보호하겠다는 정부의 태도입니다.

전체 195
번호 썸네일 제목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여는 생각] [114호]연대
mklabor | 2020.08.27 | 추천 1 | 조회 188
2020.08.27 1 188
89
[현장을 찾아서] [106호]현대중공업 노동조합운동에서의 ‘1사1조직’ 경과와 과제
mklabor | 2018.10.18 | 추천 0 | 조회 263
2018.10.18 0 263
88
[활동 글] [106호]책도 좋지만 책보다 더 좋기도 한, 영화
mklabor | 2018.10.18 | 추천 0 | 조회 233
2018.10.18 0 233
87
[활동 글] [106호]함께 꿈꾸고 함께 짓고 함께 나누는 소통과 연대의 공간
mklabor | 2018.10.18 | 추천 0 | 조회 201
2018.10.18 0 201
86
[여는 생각] [106호] 사무실을 옮기다
mklabor | 2018.10.18 | 추천 0 | 조회 275
2018.10.18 0 275
85
[현장 보고] [105호]지금 우리 현장에는 어떤 일들이...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427
2018.06.20 0 427
84
[건강하게 삽시다] [105호]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427
2018.06.20 0 427
83
[산재 판례] [105호]부당해고 및 장기간의 파업 등으로 유발된 적응장애는 업무상 재해이다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444
2018.06.20 0 444
82
[만나고 싶었습니다] [105호]2017년 5월 1일, 무너져 내린 노동절 당신을 잊지 않고 기억하려 합니다.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255
2018.06.20 0 255
81
[일터에서 온 편지] [105호]끊임없는 노조파괴인권침해로 바람 잘 날 없는 유성기업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340
2018.06.20 0 340
80
[초점] [105호]노동자의 권리 주체성 확보와 산업안전보건법 체계의 전환 필요성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619
2018.06.20 0 619
79
[상담실] [105호] “마지막 인수인계 하러갔더니 책상빼기를 당했습니다.”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692
2018.06.20 0 692
78
[현장을 찾아서] [105호]또다시 인적 구조조정 나선 현대중공업 원하청 공동투쟁을 조직해야 한다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248
2018.06.20 0 248
77
[현장을 찾아서] [105호]문재인 정권의 조선업 구조조정을 마주하며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331
2018.06.20 0 331
76
[활동 글] [105호]진상규명은 불가능한가?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236
2018.06.20 0 236
75
[활동 글] [105호]노동시간 단축 꼼수에 맞선 집배노동자들의 투쟁
mklabor | 2018.06.20 | 추천 0 | 조회 426
2018.06.20 0 426